천안시축구단, ‘베스트프런트상’ 수상으로 노력의 결실 수확

CheonanCityFC
2020-12-18
조회수 158


 천안시축구단(이사장 박상돈)이 18일 오후 2시 온라인으로 진행된 K3시상식에서 베스트프런트상을 수상했다.

 

 천안은 내셔널리그(해체)와 기존의 K3리그가 통합해 2020년 새롭게 출범한 K3리그 첫해에 베스트프런트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베스트프런트상은 우수한 운영을 보여준 구단에 주어지는 상으로 천안은 올 시즌 몸의 거리는 멀지만마음의 거리를 좁히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먼저 지역사회와 함께 꿈을 이루어가는 구단이라는 핵심 가치를 실행하기 위해 헌혈 캠페인유망주 멘토링 프로그램대학생 진로 특강천안시 소재 대학생으로 구성된 유니크루를 운영하며 지역밀착에 힘썼다.

 

 팬 프렌들리도 놓치지 않았다사회적 거리 두기로 제한되었던 팬서비스의 아쉬움을 채우기 위해 집관’ 인증 이벤트와 400호골 맞추기 등 다양한 이벤트와 SNS 콘텐츠로 팬들과의 거리를 줄이기 위해 노력했다그 결과로 제한적 관중 수용으로 진행됐던 유관중 4경기에서 총 1,253명의 관중이 천안종합운동장을 찾아 리그 최다 관중 1위를 달성했다.

 

 이에 이종기 단장은 통합 3부리그 출범 원년에 구단을 높이 평가해줘 감사하다코로나 19로 모든 구단이 힘든 시기를 보냈는데 사무국 직원들이 열심히 해준 덕분에 좋은 결과가 있었다앞으로도 모범적인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