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 천안시축구단, 리그 개막전서 청주FC와 '충청더비' 성사

CheonanCityFC
2021-03-12
조회수 81


 타이거 마스크 김태영감독이 이끄는 천안시축구단(이사장 박상돈)은 오는 14일 펼쳐지는 리그 개막전, 청주FC와 ‘충청더비’를 앞두고 있다.


 천안시축구단과 청주FC가 2년 연속 개막전에서 맞붙는다. 2020년 K3리그 출범 후 세번째 충청더비다. 지난 시즌에는 충청더비에서 2전 2승의 기록이 있다. 2020 K3리그 개막전에선 최진수의 날카로운 크로스를 제리가 칩슛으로 골망을 흔들어 개막전 첫 골과 리그 1호골 기록을 동시에 올렸고 두번째 만남에선 조주영의 해트트릭으로 완승한 기억이 있다.


 2021시즌의 시작은 순조로웠다. 직전 경기인 FA컵 1R에서 측면의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유기적인 공수 전환과 강한 전방 압박으로 역동적인 축구를 선보였고 그 결과 인천남동구민축구단을 4-1로 완파하며 첫 단추를 성공적으로 끼웠다. 팀 목표인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해 한 경기 씩 승점을 쌓아 올리겠다는 목표다.


 첫 승의 흐름을 이어 충청더비에서 승리를 거두기 위해선 조주영과 최진수의 역할이 중요하다. 2021시즌 주장으로 선임된 조주영은 시즌 첫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하며 득점력을 드러냈다. 최진수는 중원에서 넓은 시야와 날카로운 크로스로 공수의 가교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직전 경기에서도 2도움을 올린 최진수와 연계플레이에 능한 조주영의 활약 여부가 승리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리그 개막을 앞둔 김태영감독은 “지난 시즌 청주에 2승의 좋은 기억이 있는데 상대팀도 승리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을 것이다. 원정 경기라는 어려운 점도 있지만, 그동안 준비했던 것들이 잘 나와서 팬들에게 개막전 승리를 선물하고 싶다.”고 전했고 주장 조주영은 “리그 첫 경기인 만큼 시작이 가장 중요하다는 생각으로 경기를 준비하는 시간부터 경기 끝나는 시간까지 승리만 생각할 것이다.”고 승리에 대한 각오를 내비쳤다.


 한편, 올 시즌 K3리그는 전경기 생중계 되며 이날 경기는 네이버TV를 통해 볼 수 있다.

2 0